단막극.
막이 내리면 극은 끝난다. 아쉬움이 남는다.
그 뒷이야기는 언제나 궁금하다.
하지만 우린 상상할수밖에 없다.
그뒤엔 여운만 남는다.
그리고.
그리고.
그리고.
그린다.

'일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심현보-하루, 기억을 흘리다.  (0) 2009.07.31
이터널 선샤인(Eternal Sunshine)  (0) 2009.07.30
후(後),우리들의 조용필님  (0) 2009.07.25
에피톤 프로젝트  (0) 2009.07.24
Murphy's law  (0) 2009.07.21
  (1) 2009.07.17
Posted by tale-teller